자유게시판

  • 커뮤니티 >
  • 자유게시판
[예수청년] “손글씨에 담은 복음의 온기, 온 세상에 닿기를”
운영자 2016-07-27 추천 0 댓글 0 조회 452

초등학교 1학년 아이가 받아쓰기 시험에서 100점을 맞았다. 그런데 엄마는 아이를 나무랐다. “글씨가 엉망이구나. 글씨는 사람의 얼굴인데….” 엄마는 아이를 서예학원에 보냈다. 그때부터 글씨가 예뻐졌다. 친구들은 성(姓)이 ‘한씨’였던 이 아이에게 ‘한석봉’이라는 별명을 붙여줬다. 최근 서울 상수동의 한 카페에서 캘리그래피 작가 한성욱(36·서울 주는교회)씨를 만났다.  

 

 

http://news.kmib.co.kr/article/view.asp?arcid=0923593104&code=23111639&sid1=ser 

자유게시판 목록
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이전글 test 사진 운영자 2016.11.07 1 144
다음글 4인조 그룹 ‘울랄라세션’ 다일공동체에 후원금 500만원 관리자 2016.07.27 0 398

하단내용 입력테스트입니다.

Copyright © 교회홈페이지 Basic 창조. All Rights reserved. MADE BY ONMAM.COM

  • Today3
  • Total10,963
  • rss
  • facebook
  • facebook
  • facebook
  • facebook
  • facebook
  • 모바일웹지원